에너지공단 서울본부,시민과 함께 탄소제로페스티벌
에너지공단 서울본부,시민과 함께 탄소제로페스티벌
  • 최덕환 기자
  • 승인 2018.08.14 0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뚝섬 한강공원에서 17일부터 사흘간 영화·포럼·살롱·마켓·체험행사로 진행

[이투뉴스] 한국에너지공단 서울지역본부(본부장 심창호)는 오는 17일부터 19일까지 사흘간 서울 뚝섬 한강공원 자벌레 잔디밭 일대에서 탄소제로페스티벌을 갖는다. 행사는 한강몽땅축제 와 함께 열린다.

행사에는 시민들이 영화, 포럼, 살롱, 마켓, 체험 등 신재생에너지를 배우고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가 마련됐다.

영화는 네셔널지오그래픽 코리아 및 환경재단 후원으로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주연의 비포 더 플러드(피셔 스티븐스 감독) 등 기후변화 문제를 주제로 한 다큐멘터리 영화들이 상영된다. 상영에 필요한 전력은 한강을 활용해 이노마드 휴대용 수력발전기로 생산한다. 상영 전 싱어송라이터 오채와 캐피어 그래인 밴드의 공연이 있을 예정이다.

포럼은 지속가능한 지구 및 생활문화를 주제로 문제점을 분석하고, 해결방안을 모색하는 자리로 꾸며진다.

살롱은 신재생에너지 대학생기자단, 매거진 쓸, 러쉬코리아 등이제로웨이스트 라이프스타일이나 기후변화·에너지를 주제로 자유토론을 진행한다.

마켓에선 태양광으로 발전해 만든 커피부터 유기농 나물을 이용한 주먹밥, 100% 식품첨가물로 만든 발포형 천연살균제까지 친환경제품과 먹거리가 소개될 예정이다.

체험에선 제로에너지 빌딩 이동 체험관, 태양광전기자동차, 에너지놀이터, 폐자원에 새 가치를 부여하는 업사이클(새활용)체험 등 시민들이 참여하고 즐기며 에너지를 배울수 있는 체험부스들이 마련된다.

신재생에너지 종합 상담소에선 시민을 대상으로 컨설팅을 제공한다. 서울에너지공사, 한화큐셀, 에너리스 등이 상담소를 공동운영한다.

행사장에는 일회용품 사용 금지 및 분리수거 캠페인이 진행된다. 한예온 샤나가방 대표, 조유진 비다늘 대표, 김미경 하이사이클 대표 등 여성기업 대표 3인이 시민들과 현수막, 페트병 등을 캐노피 그늘막, 쓰레기통 등으로 업싸이클(새활용)하는 작업도 같이 한다.

행사장 부스 조명은 수력발전 조명 및 LED 업사이클(쉐어라이트)조명을 사용한다. 축제에 쓰인 대국민 체험 신재생에너지 기기 중 일부는 해외 에너지 취약 오지지역으로 기부한다.

심창호 본부장은 "탄소제로 페스티벌은 국민이 함께 에너지라는 주제를 배우고 즐길 수 있는 문화축제로, 한강의 수력·태양광 등 신재생에너지를 직접 경험하는 축제를 통해 에너지의 가치를 재발견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행사 전반에 관한 사항은 탄소제로페스티벌 홈페이지(www.carbonzerofetival.com) 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덕환 기자 hwan0324@e2news.com

< 저작권자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http://www.e2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강남구 밤고개로1길 10 수서현대벤처빌 1020호
  • 대표전화 : 02-554-3161
  • 팩스 : 02-556-316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연구원장 임정은
  • 등록번호 : 220-82-10942
  • 명칭 : 사단법인 지구보존운동연합회 [환경부 허가 제491호]
  • 제호 : 지구보존신문방송
  • 등록일 : 2014-09-30
  • 발행일 : 2018-01-31
  • 발행인 : 이사장 박보규
  • 편집인 : 방송국장 이상태
  • 지구보존신문방송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지구보존신문방송.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igubozon@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