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Home > 문화

'작가들과 함께하는 배다리 헌책 축제'

작성일 : 2019.11.07 06:01 작성자 : 임현진 (gigubozon@naver.com)

인천 동구 화도진문화원은 오는 9일 배다리 헌책방 거리 인근에서 '작가들과 함께하는 배다리 헌(獻) 축제'를 연다.

(사진=인천동구청 제공)

배다리 헌(獻) 축제는 오래된 책이라는 의미의 헌책이 아니라 작가들이 행사에 참여하는 시민에게 책을 증정한다는 의미의 헌(獻)책축제로 이번 행사를 위해 50여 명의 작가가 자신들의 작품집에 친필사인을 담아 행사에 기부에 동참했다.

부평 삼산도서관, 굴포문학회에서도 총 250여 권의 책을 기부하여 행사를 뜻깊게 했으며 행사 당일 배다리 곳곳을 둘러보고 스탬프를 받아오는 관람객들에게 기부받은 책을 증정할 예정이다.

헌책축제는 인천문화양조장에서 '배다리 사람과 공간'이라는 주제로 다큐멘터리 상영, 시인과 지역주민이 함께 어울리는 시 낭송, 문학 공연, 책방과 연계한 '책 주치의와 책 상담', '특명, 책을 찾아라', '책 처방 프로젝트' 등을 운영한다.

또한 배다리 구석구석을 담은 배다리 그림지도를 제작하여 배다리 철교 아래에 걸어놓아 참여자들의 호응도를 높일 계획이다.

구 관계자는 "깊어가는 가을, 배다리 골목골목을 천천히 걷고 서점의 오래된 책 냄새를 맡으며 배다리의 교육, 역사, 문화를 느끼는 소중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며 "많은 사람의 따듯한 발길이 이어지길 바란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