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Home > 문화

최참판댁 문화예술 나래의 장 펼쳐진다

작성일 : 2020.03.19 03:52 작성자 : 하지수 (gigubozon@naver.com)

소설 '토지'의 무대 하동 악양면 평사리 최참판댁에서 내달부터 관광객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고 관내 예술인의 재능과 끼를 펼치는 문화예술 나래의 장이 열린다.

(사진=하동군청 제공)

하동군은 전통적인 공간과 현대적인 문화의 조화를 통해 최참판댁의 새로운 이미지를 재고하고자 '최참판댁 문화예술 나래의 장'을 운영키로 하고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19일 밝혔다.

최참판댁 문화예술 나래의 장은 4월부터 11월까지 7∼8월 폭염기를 제외한 매주 주말 최참판댁 내 박경리 문학의 뜰과 최참판댁 전통놀이마당에서 펼쳐진다.

문화예술 나래의 장은 하동에 거주하는 개인·단체를 대상으로 버스킹, 그림, 프리마켓 등 3개 분야로 운영되며, 오는 25일까지 참가 희망자를 모집한다.

모집인원은 20팀 내외로 과다 신청 시 자체 심사와 면접을 통해 선정하며, 심사 후 선정자들에게 개별 통보할 계획이다.

참여를 희망하는 사람은 군청 홈페이지(hadong.go.kr) 공고고시란에서 공고문을 확인한 뒤 신청서 및 판매품목·영상 등을 이메일(dohi702@korea.kr) 혹은 군청 관광진흥과로 방문 또는 우편으로 접수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관내 예술인들에게 자신들의 가능성과 끼를 펼칠 좋은 기회가 됐으면 한다"며 "문화예술 나래의 장은 최참판댁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즐거운 추억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