활동

Home > 활동

서울에 '베이징의 문화와 관광' 사진전 개최

작성일 : 2019.05.31 06:35 작성자 : 하윤희

베이징 문화관광국이 베이징의 매력을 선보이고자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문화관광 사진전을 열고, 대중의 날 행사를 진행했다.

(사진=The Beijing Municipal Bureau of Culture and Tourism 제공)

이 사진전에서는 베이징의 문화와 관광 자원을 담은 50장의 사진을 전시해서 고대 수도, 패션 허브, 문화 중심지 및 현대적인 대도시로서 베이징의 면모를 보였으며, 한국인들에게 심오한 동양의 매력과 현대적이고 유행하는 매력을 통합한 새로운 도시 베이징을 소개했다. 베이징에서 열린 2019 국제원예박람회의 섬세한 사진들이 특히 한국인과 매체에 매력적으로 다가갔다. 

베이징 대표단은 이 대중의 날을 더욱 쌍방향적이고, 경험이 풍부하며, 흥미로운 날로 만들고자 전지와 반죽 조각 무형문화유산, 중국 차 미술, 고대 의상 사진 촬영, 핸드 페인팅 베이징, 간식 시식회 같은 활동도 진행했다. 이를 통해 베이징의 오랜 문화 전통과 풍부한 관광 자원을 다양한 측면에서 선보였다. 

또한, 베이징 대표단은 한국의 스포츠 및 관광 기관과 한국 여행사 하나투어를 방문해 한국의 외국행 관광에 대한 이해를 심화시켰다. 그 목적은 베이징의 문화관광을 더욱 집중적으로 홍보하고, 해외 협력을 확장하는 것이다. 

한국 관광객은 현재 베이징에서 144시간 무비자 환승, 출국 시 세금 환급, 회의 인센티브 및 그 밖의 여행 우대 정책을 받고 있다. 베이징은 더 많은 한국인이 베이징을 알아가고, 중국 문화를 체험하기를 고대하고 있다.